http://bonacom.or.kr/xe/files/attach/images/162551/b643c655310c8caf02909277b3d24e77.jpg
중보기도
조회 수 4817 추천 수 9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매일 6시와 6:10분이면 환하게 블이 켜져 웅성대는 곳이 두 곳 있습니다.
사랑의 집과 전 집사님의 거실입니다.
QT와 함께 기도를 하고 있습니다.

얼마전부터는 매일 한 가정씩 그 가정의 올해 요절을 붙들고 기도하고 있고,
대원리 지역을 세 곳으로 나눴던 바 여리고, 거라사, 사마리아를 나누어 일주일에 두 번씩 기도하고,
세계를 섭렵하며 중국, 이슬람권, 공산권, 불교권, 기타 지역으로 나누어 매일 지정하여 기도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도 열심으로 사랑하라' 하신 말씀 앞에 먼저 기도 가운데 각 지체를 품고 지체를 향해 하나님의 약속의 말씀으로 축복하며 하나님께서 하실 일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또한 대원리 각 지역을 사로잡고 있는 억압과 사슬의 영을 쫓아내고 '예수의 이름'을 선포하며 한 분 한분을 하나님의 품에 올려드리고 있습니다.
세계 열방을  품는 것이 감히 말하기조차 힘들지만 기도 가운데 현지 사역자들의 돕는 힘이 되고 각 나라의 어둠의 장막을 몰아내고 싶은 열망입니다.

자매들의 화요기도 모임은 ' 성령안에서 기도' 하는 비밀을 조금씩 더 알아가고 행하는 장이 되고 싶습니다.  하나님의 마음과 그 분이 계신 곳을 심령으로 가까이 좇아가고 함께 거하며 그 분의 마음을 덧 입고 싶습니다. 그리고 직접 가 있지는 못하나 세계 열방에서 눈물 흘리시는 하나님과 함께 무너진 데를 막아서는 역사를 감당하고 싶습니다.
정말 많은 기도 제목들이, 그리고 소식이 쏟아져 나옵니다.
하지만  먼저 그 분이 이끄시는 그 길을 걸어가며 하나된 심령으로 성령의 탄식을 좇아가고자 합니다. 그리고 애통함과 끊어질듯한 탄식과 아픔을 함께 하고 싶습니다.
성령 안에서......(유 1:2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2 릴레이 금식 기도- II 정미진 2005.04.18 5196
81 스리랑카가 좋아요 file 김용수 2005.04.11 4206
80 전사 ‘LTTE’의 삶 김용수 2005.04.11 4352
79 기도문 최양희 2005.04.04 6203
78 릴레이 금식 기도- 수도원 건설과 관련하여 정미진 2005.04.04 4783
77 2005년 3월 기도 정미진 2005.04.03 4213
76 알바니아의 박한상 선교사님 기도제목 무익한 종 2005.03.30 4401
» 매일 매일 그리고 화요일의 기도 정 미진 2005.03.08 4817
74 목사님의 중국방문 3 정미진 2005.03.02 5094
73 인도새순병원내 교회사역 디모데 2005.02.23 4456
72 인도선교 디모데 2005.02.23 4837
71 후원요청서 file 무익한 종 2005.02.19 5321
70 호북성에 대하여 무익한 종 2005.02.19 4520
69 주님의 길을 닦는 기도의 향! 임다윗 2005.02.18 4569
68 샨 볼츠님이 받은 대한민국에 대한 예언의 말씀 무익한 종 2005.02.15 8179
67 알바니아 박한상 선교사님 기도제목들 무익한 종 2005.01.26 4861
66 지금 중국은 폭동의 시대!(한겨레544호) 무익한 종 2005.01.22 4278
65 박성근 선교사님의 선교편지 무익한 종 2005.01.22 4454
64 마르다 선교사님의 기도편지 무익한 종 2005.01.22 4334
63 스리랑카 리포트_ 박영근 선교사 보나콤 2005.01.09 506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