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bonacom.or.kr/xe/files/attach/images/162551/b643c655310c8caf02909277b3d24e77.jpg
중보기도
2016.06.16 21:46

여름비와 좁은 흙길

조회 수 112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일년전에 결혼한 친구가 몇달전 아내가 임신을 했다며 좋아 했습니다.


오늘 전화가 와서 그저게 아기를 낳았는데 아기가 황달수치가 높아 일주일간

엄마와 격리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합니다.

아기와 마음이 힘든 친구와 친구 아내,친구가족들을 위해 기도 부탁드립니다.

친구와 저녁식사를 같이 하는데 친구휴대폰으로 전화가 왔습니다.

통화후 누구냐고 물어 보니 엄마라고 했습니다.

며칠 병원에서 같이 계시다 오늘 집으로 돌아 가셨는데 비가 많이와

차가 못 올라간다고  비 맞으며 걸어 올라 가시면서 전화를 했답니다.


걸어서 족히 두시간은 올라가야 집에 도착 할텐데,,,,,,,,,


식사보다는 친구엄마의 마음이 계속 내마음에 남습니다.


장남을 대학까지 보내 고생해 졸업시켜 놓았는데 예수님를 믿어 집으로 와 농사를

짓고 닭을 키운다고 하더니만 낳은 손녀를 한번 안아 보지도 못하고 비속에 산길을

올라가시는 엄마의 마음. 



  • ?
    제이콥 2016.06.20 22:10

    두손 모아 주심을 감사합니다.

    내일 퇴원합니다.


  • ?
    bona 2016.06.27 07:17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2 시험을 앞두고 1 file 오촌장 2017.05.25 283
201 보*지역 양계장터 file 오촌장 2017.05.07 249
200 바램 file 오촌장 2017.03.18 122
199 산길 안전 1 제이콥 2016.12.21 148
198 비가 옵니다. 2 file 제이콥 2016.10.14 176
197 바람이 붑니다 제이콥 2016.06.29 139
» 여름비와 좁은 흙길 2 제이콥 2016.06.16 112
195 평안으로 제이콥 2016.06.07 75
194 그분의 인도하심을 구하며 1 file 제이콥 2015.10.29 240
193 핑추쓰리 4 file 제이콥 2015.08.31 319
192 미전도 방언종족 제이콥 2015.07.17 268
191 새로운 길을 가는 아이들을 위해 file 제이콥 2013.09.15 3523
190 할머니 file 제이콥 2013.08.14 3852
189 상관형제 file 제이콥 2013.07.23 3834
188 1년 8개월 1 file 제이콥 2013.02.27 3903
187 원장님부부를 위해서 file 제이콥 2013.02.27 4024
186 현재 진행형 제이콥 2012.12.13 4095
185 3가지 부탁 은주 2012.09.21 4149
184 이승환 선교사님 1 그리스도의 향기 2011.04.12 5317
183 미얀마 농장에서 모든 분들을 기억하며...... 1 M.K 2011.02.12 565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